사용자 도구

사이트 도구


사이드바

홈레코딩 위키

홈레코딩 커뮤니티
홈레코딩 오픈카카오톡 채팅방

0_음향:hardware_monitoring

하드웨어 모니터링

Hardware monitoring

하드웨어 모니터링에는 크게 전통적인 믹스 콘솔을 사용하는 방식과, 요즘의 오디오 인터페이스들의 다이렉트 모니터링 기능을 이용하는 두가지 방법이 있다.

Console monitoring

Analog mixer monitoring

아날로그 믹서로 레코딩하는 소스의 시그널을 바로 모니터링 하게되면 아날로그 믹서에서 어차피 소리가 레이턴시 없이 바로 들을 수 있다.

녹음되는소리는 그냥 오디오 인터페이스 또는 녹음기에 녹음이될뿐 그 소리를 바로 실시간 모니터링 하지 않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컴퓨터를 통해 플러그인 프로세싱이 된 소리를 들을수는 없다. 하지만 레이턴시없이 소리를 바로 들을수가 있고, 따로 이팩터가 필요하면 아날로그 믹서의 Insert을 이용해서 외장 컴프레서를 걸거나, Aux를 통해 외장 리버브를 걸거나 하게된다.

아무래도 전통적인 대부분의 녹음실에서 아날로그 콘솔을 이용한 녹음의 방식은 이렇다.

믹서의 각채널에 오디오 인터페이스 또는 레코더 입력으로 연결할 수있는 Direct out, 또는 Insert 가 필요하다.1)

다이렉트 아웃이 없고 채널별 Insert만 있는 믹서의 경우에도 사실 Y케이블을 패치베이의 상단과 하단에 연결 하는것 만으로 다이렉트 아웃처럼 사용이 가능하다. 대부분의 패치베이의 경우에 아무런 케이블 패칭이 안되어있어도 자동적으로 상단에서 하단으로 신호가 연결되도록 되어있다.2) 이경우 상단에 연결된 Insert out 신호가 곧바로 하단의 Insert in으로 돌아오기 때문에 콘솔의 해당 채널은 정상적으로 소리가 나게 된다. 그러면서 패치 케이블을 통해 해당 패치의 상단에서 바로 레코더 입력으로 케이블을 패칭하면, 패치베이의 상당에서 하단으로 바로 통하면서 동시에 레코더 입력으로도 Split되어 나가기 때문에 이렇게 사용이 가능했다. 단 시그널이 밸런스가 아니고 언밸런스 상태.3) 또한 아날로그 Split이기때문에 레벨이 줄어든다.

패치베이없이는 커넥터를 반만 꼽아넣는 방법으로 Insert out을 Insert in 으로 쇼트시켜 사용할수 있었다.


Direct monitoring

소리가 오디오 인터페이스를 통해 컴퓨터에 들어가서 CPU 로 처리되어 나오는 모니터링 방식을 Native monitoring 이라고 하는데, 이와는 반대로 입력된 소리를 컴퓨터에 들어가기 전에 가로채서 다시 아웃풋으로 보내서 직접(다이렉트) 모니터링 하게 하는 방식.(사실 오디오 인터페이스(또는 A/D 컨버터 또는 레코더) 는 녹음 용도로만 사용하고 모니터링은 따로 믹스 콘솔을 사용하는 Console monitoring 이 원래 전통적인 녹음할때의 모니터링 방식의 정석이다.)

Native monitoring 의 경우에는 DAW 와 CPU 에서 처리되어 나오는 소리를 모니터링하기 때문에, DAW 에서 조절되거나, 플러그인을 걸은 결과를 모니터링 할수 있지만, 그만큼 사운드 시그널을 처리하는 시간이 걸려서 Latency 가 DAW 에서 필요한 만큼 생기게 된다.

하지만 다이렉트 모니터링은 들어오는 오디오 시그널을 컴퓨터를 거치지 않고 바로 아웃풋으로 가로채어 들려주기 떄문에, Latency 가 아예 없거나, 매우 적다(Near zero latency) 하지만, 컴퓨터를 통하지 않기 때문에 DAW 에서 조절되거나 , 플러그인 이팩트를 걸은 결과의 소리를 들을 수 없다.

다이렉트 모니터링에는 몇 가지 종류가 있는데

버튼식

위에 오른쪽에 보면 Direct monitor 라는 버튼이 있는데 이 버튼을 누르면 입력으로 들어오는 소리를 전부 출력으로 내보내 준다.

노브식

버튼식은 녹음하는 소리와 컴퓨터에서 나오는 MR 의 소리를 조절이 불가능한 단점이 있기때문에, 버튼식에서 좀더 진보하여 이렇게 Mix Knob 으로 구성하여, 녹음하는 소리와 컴퓨터에서 나오는 소리의 비율을 조절할 수 있게 만든 방식이다.

DSP mixer

노브식은 인풋이 적은 오디오 인터페이스에는 효과적이지만, 인풋이 여러개인 오디오 인터페이스에는 노브 하나만으로 모든 입력의 소리를 따로 조절할 수 없고, 그렇다고 노브를 입력 갯수만큼 다는것도 무리가 있기 때문에, 오디오 인터페이스에 소리를 조절하는 DSP 칩을 내장하고, 그 DSP 칩을 통해서 간단한 입력/ 출력 조절이 가능한 Mixer software( 오디오 인터페이스에 내장된 DSP 로 돌아간다) 를 내장하여, 각각의 입력의 소리 크기를 조절할 수 있게 만들었다. 이 방식이 많이 발전하면, 디지털 믹서처럼 이퀄라이저 컴프레서 등이 내장되고, 연주자별 Monitor mix 를 여러개를 조절가능 하게 만드는등 , 기능이 뛰어난것들도 있다. 사실 더 발전하면 DSP 칩을 여러개를 내장하고 이 소프트웨어 DSP 믹서에서 플러그인을 불러와서 걸어쓰는 방식들도 있다. (UA, WAVES, METRIC HALO, ANTELOPE)

Waves DSP mixer - Soundgrid studio (Waves 플러그인들이 해당 DSP mixer 에서 CPU 소모 없이 DSP 로 작동한다.)

DAW 와 연동된 DSP 방식

아예 DAW 자체가 CPU 를 사용하지 않고 전용의 DSP 칩을 사용하도록 만들어진 제품들은 해당 DAW 의 Mixer 가 아예 DSP 로 돌아가기 때문에 Latency 가 매우 적은 상태로 오디오 엔진이 돌아간다. 이경우는 DAW 가 DSP 처리를 하기 때문에, DAW 에서 조절하거나 플러그인을 걸은 것들도 DSP 로 처리되어서 실시간으로 모니터링이 된다. 하지만 해당 DAW 전용의 특수한 플러그인 포맷이 따로 있고, 또한 전용의 플러그인들은 일반적인 플러그인들보다 더 가격이 비싼편.

대표적인 경우가 Avid 의 ProTools HDX(DSP)
ProTools 의 경우 DSP 로 돌아가는 방식과 CPU 로 Native 로 돌아가는 방식 둘 다 있다. (Native 방식은 당연히 레이턴시가 생긴다.)

UA LUNA

또는 PYRAMIX

위 DAW 들은 모두 자체 DSP 카드를 통해서 자체 DSP오디오 처리를 하고있다, 따라서 레이턴시가 매우 짧다(Near zero latency)

ASIO direct monitoring

Advanced intergration(AI)

Direct monitoring with VST Reverb FX

DSP 믹서에 리버브 기능이 없는 오디오 인터페이스나, 버튼식, 노브식 다이렉트 모니터링에 아래 영상과 같은 방법을 사용할 수 있다.

참조

1)
채널별 다이렉트 아웃은 좀더 고급형 믹서에 있다.
2)
하프노말 연결방식
3)
믹서의 Insert 는 대부분 언밸런스 설계이다.
로그인하면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0_음향/hardware_monitoring.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21/06/13 06:59 저자 merefox